애니스쿨소개 애니스쿨특징 학습단계 결제안내
  애니스쿨 logo
아이디 비밀번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창의스쿨
수학스쿨
한글스쿨
영어스쿨
한자스쿨
연산학습
동화스쿨 처음동화 계절학습지
카드학습 쓰기연습
단계별학습지
수학
한글
영어
 
제목 [창의인성 독서 프로젝트 ] 동화스쿨 7월 3주차 업데이트
번호 17515 작성자 애니스쿨
등록일

18-07-19

조회수 481

 

[동화스쿨 업데이트 소식 / 7월 3주차]

 

 

하루 한권! 창의인성이 자라는 동화책으로 우리 아이의 창의인성을 쑥쑥 키워주세요!
 

아이와 동화에 대하여 이야기 나누며 행복한 하루를 보내시기 바랍니다.
 

하루 한권! 우리 아이 '창의 인성 독서 프로젝트'는 대한민국 대표 인터넷서점 YES24와 함께 합니다.

 

 

  ※  샘플동화를 클릭하시면 무료로 동화를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이해탐구력

 

 



 

 

로랑 사바티에,실비 마티지외,이자벨 모앙 귀요 글 | 레베카 도트르메르 그림

낮과 밤은 왜 생기는 걸까요? 아빠는 지구가 태양의 주위를 팽이처럼 돌기 때문

에 그런 거라고 가르쳐 주었어요. 햇빛이 비칠 때는 낮이고, 지구가 회전해서 햇

빛이 비치지 않게 되면 밤이 되는 거예요. 하지만 오스카는 아무래도 지구가 빈

대떡처럼 평평한 것 같아요. 아빠와 엄마는 나나와 오스카에게 500년 전 범선을

타고 지구를 한 바퀴 돈 마젤란의 모험과 1969년 달에 도착하여 처음으로 우주

에서 지구를 본 우주비행사 암스트롱 이야기를 들려주었어요. 온종일 바닷가에

서 신나게 논 나나와 오스카는 밤이 되는 것이 무척 아쉬웠지만, 밤하늘에 뜬 아

름다운 별과 달을 보고 기분이 좋아졌답니다. 푹 자고 나면 내일 아침 또 밝은 해

가 뜰 테니까요.



사랑

 

 

  

 

허은순 글 | 김유대 그림

 

하랑이의 파란 구슬이 옷장 속으로 들어갔어요. 아빠는 마음이 급해져 옷장을 들

어서 구슬을 찾아주려고 했어요. 구슬을 꺼내려고 끄집어낸 옷장 물건 속에는 여

러 가지 것들이 들어있었지요. 두꺼운 겨울 이불도 있고, 아기 때 입던 옷도 있고,

또 사진첩도 있어요. 하랑이는 어느새 구슬은 뒷전이고 새로 등장한 물건들에 관

심을 보이게 되는데, 아기 때 입던 옷을 신기해하기도 하고, 아빠의 옛날 사진에

놀라워도 하지요. 하랑이와 함께 옷장 속 추억여행을 해볼까요?

 

배려

 

 

  

 

이모토 요코 글 | 이모토 요코 그림
            

세상은 혼자서 살아갈 수 없답니다. 서로 도우며 살아가야 하지요. 그것을 알면

서도 자기 일에 바빠서 남을 돌아보지 않는 경우가 많아요. 『성냥팔이 소녀』는

사람들의 무관심이 얼마나 슬픈 일인지를 말해 줍니다.

섣달그믐 바쁘게 움직이는 사람들 틈에서 ‘성냥 사세요’라는 소녀의 음성은 그냥

파묻혀 버립니다. 차가운 눈보라 속에서 맨발인 소녀를 아무도 거들떠보지 않지

요. 소녀의 절박한 외로움은 성냥불 속 환상으로 이어집니다.

 

우정

 

 

  


 

카르마 윌슨 글 | 제인 채프먼 그림
 

아기곰과 친구들의 따뜻한 우정을 담은 동화입니다. 어느 무더운 여름날, 아기곰

은 놀고 싶어서 친구들을 찾아 밖으로 나갔습니다. 아기곰은 나무 위에서 나는

소리를 듣고 친구들 중 누군가가 숨어 있다고 생각했지요. 하지만 나무 위에서

소리를 내고, 아주 재빠르게 지나가고, 구멍 속에 숨어 있는 건 친구들이 아니었

어요. 과연 나무 구멍 속에는 누가 숨어 있는 걸까요?

수줍음이 많고 소심한 새 친구의 등장에 아기곰과 숲 속 친구들은 당황하지 않

고, 천천히 다가갑니다. 그러자 새 친구는 용기를 내어 친구들에게 마음을 열지

요. 아기곰과 친구들을 보며 친구를 사귀기 시작하는 아이들도, 부끄러워서 친구

들에게 잘 다가가지 못하는 아이들도 용기와 따뜻한 우정을 느끼게 될 것입니다.


 

성실

 

 

  

  

이모토 요코 글 | 이모토 요코 그림
        

가난하지만 정직하고 성실한 구두장이에게 마법처럼 행복이 찾아옵니다.

구두장이를 도와주는 발가숭이 요정들은 착한 사람들에게 복을 주기 위해 나타

난 신의 꼬마 심부름꾼 같지요. 『구두장이 요정』은 착한 사람들은 반드시 복을

받게 된다는 익숙한 교훈에서 그치지 않습니다. 도움을 받은 구두장이는 요정들

에게 보답을 합니다. 남이 보기에는 비록 작은 선물일지 모르지만, 요정들에게는

커다란 의미였을 것입니다. 처음부터 발가숭이였던 요정들은 선물 받은 옷을 입

고 기뻐하면서 그 뒤로는 나타나지 않습니다. 그것은 아마 가장 바라던 소원을

이루었기 때문이 아니었을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