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니스쿨소개 애니스쿨특징 학습단계 결제안내
  애니스쿨 logo
아이디 비밀번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창의스쿨
수학스쿨
한글스쿨
영어스쿨
한자스쿨
연산학습
동화스쿨 처음동화 계절학습지
카드학습 쓰기연습
단계별학습지
수학
한글
영어
 
제목 [창의인성 독서 프로젝트 ] 동화스쿨 1월 3주차 업데이트
번호 17207 작성자 애니스쿨
등록일

18-01-18

조회수 330

 

[동화스쿨 업데이트 소식 / 1월 3주차]

 

 

하루 한권! 창의인성이 자라는 동화책으로 우리 아이의 창의인성을 쑥쑥 키워주세요!
 

아이와 동화에 대하여 이야기 나누며 행복한 하루를 보내시기 바랍니다.
 

하루 한권! 우리 아이 '창의 인성 독서 프로젝트'는 대한민국 대표 인터넷서점 YES24와 함께 합니다.

 

 

  ※  샘플동화를 클릭하시면 무료로 동화를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예의와 질서

 

 

 


 

 

황번레이 글 | 황번레이 그림 | 해와나무
 

샤오페이가 친구들과 함께 시장 구경을 갔어요. 그런데 과일 가게 앞에서 한

친구가 샤오페이를 놀렸어요.“너, 저기에서 복숭아 하나 집어올 수 있어? 못하

겠지? 겁쟁이!” 몰래 복숭아를 집어오는 건 도둑질이에요. 하지만 겁쟁이라고

놀림받는 것도 정말 싫어요. 샤오페이는 어떤 선택을 하게 될까요? 이 책은

겁쟁이라고 놀림받는 주인공 샤오페이가 ‘무모한 용기’ 대신 ‘참된 용기’를

선택하기까지의 과정을 섬세한 심리 묘사, 표현력 넘치는 장면 그림과 함께

잘 보여 주고 있어요.


긍정

 

 

  

 

이태수 글 | 이태수 그림 | 우리교육
          

    

내 아이가 다른 아이보다 뒤처진다고 노심초사하는 부모들에게 꼭 권하고 싶은

책입니다. 작가는 장면마다 말하고 싶은 것들을 정확히 가까이 들여다보며 큼직

하게 구성을 하여, 늦된 자식 키우는 마음을 더 강하고 애틋하게 표현해 내고 있

습니다. 화가는 이제까지 그려 온 그림과는 달리, 험한 도시에서 살아남은 황조롱

이를 펜과 물감으로 강하고 거칠게 그렇지만 섬세하게 나타냈습니다. 한 곳에 미

치지 않으면 이런 그림을 그릴 수 없다고 말해도 되는 작품입니다.

 

이해탐구력

 

 

  

 

로랑 사바티에,앙드레 벵슈트리 글 | 로랑 사바티에,앙드레 벵슈트리 그림 | 큰북작은북
          

아빠는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우리 몸에 관한 여러 가지 신비로운 사실들을 가르

쳐 주었어요. 놀랍게도 우리 몸이 날마다 이름 모를 적들로부터 공격을 당한대

요. 길에 떨어진 바나나 껍질처럼 우리 눈으로 볼 수는 있지만 미처 보지 못해서

미끄러져 다칠 때도 있고, 바이러스나 세균처럼 우리 눈으로는 볼 수 없는 미생

물들이 우리가 모르는 사이에 몸에 들어와 병이 나는 수도 있어요. 하지만 너무

염려하지 마세요! 다행스럽게도 우리 몸은 스스로 나쁜 세균의 공격을 물리칠 수

있을 뿐 아니라 몸 곳곳에 여러 가지 보호 장치가 되어 있거든요.

 자존감

 

 

  

 

쓰치다 노부코 글 | 쓰치다 노부코 그림 | 청어람미디어

누구나 한번쯤 엄마가 잘라준 머리칼이 맘에 들지 않아 고민하던 어린 시절이

있었을 터. 그런 소소한 추억을 소재로 한 깜찍한 그림책입니다. 주제도 재밌고,

집안 여기저기 자잘한 생활용품이며 개구리 의자, 캐릭터 책가방, 온갖 잡동사니

등 아이 소품을 찾아보는 재미가 쏠쏠합니다.

상상력

 

 

  

 

        


우테 크라우제 글 | 우테 크라우제 그림 | 크레용하우스
        

괴물이 우리 집에 찾아왔어요! 괴물은 아이들에게 두려움의 대상인 동시에 언제

나 호기심과 흥미를 주는 대상입니다. 엄마가 잠깐 볼일을 보러 나가며 태오에게

아무한테나 문을 열어 주지 말라고 합니다. 태오는 누구든 문을 절대 열어 줄 수

가 없습니다. 그리고 조금 뒤, 누군가 똑똑! 문을 두드립니다. 순간 태오는 긴장

한 듯 얼굴에 두려운 그늘이 졌습니다. 과연 누가 찾아왔을까요? 찾아온 것은 다

름 아닌 괴물이었습니다. 괴물은 태오와 재미있게 놀자고 문을 열어 달라고 조릅

니다. 이때부터 아이의 상상이 시작됩니다.